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국제단신] 이라크서 대우건설 간부 사망..외교부 "공정한 수사 요청"

뉴스토픽

by S.M.P polyzine 2020. 10. 12. 10:37

본문

반응형

이라크에서 신항만 프로젝트를 담당하는 국내 대기업의 한국인 고위 간부가 숨진 채 발견돼 이라크 당국이 수사에 나섰다.

 

대우건설의 이라크 신항만 사업 건설을 담당하는 A 씨는 지난 9일 기업 단지 내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이라크 당국은 초동수사 결과 A 씨가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보인다고 발표했지만 이라크 국회 부의장과 여러 관리들이 의문을 제기하면서 내무부가 정확한 사인 조사에 착수했다.

 

주이라크 한국대사관은 사건 현장에 사건 담당 영사를 급히 파견하고 이라크 수사 당국에도 협조를 요청했다.

 

이에 외교부는 "주이라크대사관이 이라크 당국에 신속하고 공정한 사고 수사를 요청했다"며 "유족의 조속한 이라크 방문, 사망자 운구 등 영사 조력을 적극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