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사고단신] 효성첨단소재 울산공장서 황산 3천 리터(ℓ) 누출, 인명피해 없어

뉴스토픽

by S.M.P polyzine 2021. 4. 16. 09:54

본문

반응형

울산시 남구 매암동 효성첨단소재 울산공장에서 16일 오전 황산이 누출됐다.

 

화학공장=참조이미지

울산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7만5천 리터(ℓ) 탱크에 보관 중이던 황산 약 3천 리터(ℓ)가 흘러나온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황산은 탱크 주변 둑 모양의 안전 시설인 방유제 안에 누출됐으며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황산은 사람의 피부, 눈, 폐에 심한 손상을 줄 수 있고 흡입하면 치명적이다.

 

소방당국은 진공 흡입차를 이용해 누출된 황산을 회수하고 있다.

 

소방당국은 탱크 레벨 게이지 파손으로 황산이 누출된 것으로 보고 사고 경위와 피해 규모 등을 조사하고 있다.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