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투기] 터키, 러시아 Su-35 도입 구체화.."36대 구매 검토"
본문 바로가기

무기열전/동향

[전투기] 터키, 러시아 Su-35 도입 구체화.."36대 구매 검토"

나토 회원국 터키가 러시아의 Su-35 전투기 도입을 본격화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현지 26일 터키 언론은 "러시아 Su-35 전투기의 구매와 정밀 무기 및 탄약을 포함한 일부 부품의 공동 제작 계약에 가까워졌다"고 전했다. 매체는 양국 관계자들이 Su-35 전투기 36대 구매 계약의 세부적인 조건을 협상 중이라고 덧붙였다.

 

지난 8월 레제프 에르도안 대통령은 러시아를 방문해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과 함께 MAKS-2019 에어쇼를 참관한 뒤 Su-35 또는 Su-57의 도입을 검토하라고 지시했다.

 

당초 터키는 미국의 F-35 국제 개발 프로그램에 참여해 자국 내에서 일부 부품을 생산하고 완제품 100대를 구매할 계획이었다. 그러나 터키가 지난 7월 러시아제 S-400 지대공 미사일을 배치하자 미국 내에서 터키에 F-35를 판매해서는 안 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터키가 F-35와 S-400을 동시에 운영할 경우 S-400에 연동된 네트워크를 통해 F-35의 기밀정보 등이 러시아에 유출될 수 있다는 우려에서다.

 

미국은 지속해서 S-400 도입 철회를 요구했으나 터키가 이에 응하지 않자 백악관은 터키에 F-35를 판매할 수 없다는 입장을 공식화했다. 이에 터키는 미국의 결정에 반발하며 러시아 등 다른 국가에서 전투기를 도입하는 방안을 검토해왔다.

 

터키가 러시아에서 Su-35 전투기를 도입할 경우 S-400 도입과 시리아 쿠르드족 공격으로 틀어진 미국과의 관계가 더 멀어질 것이라는 관측이다. 아울러 러시아 무기를 사용하지 않는 다른 나토 회원국과의 공동 군사작전 수행에도 차질이 빚어질 것이라는 우려가 제기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