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사이버 안보] 영국 언론 "리암 폭스 전 통상장관, 러시아 해커들에 기밀 털려"

첩보열전

by S.M.P polyzine 2020. 8. 4. 10:13

본문

러시아 해커들이 영국 전 장관의 이메일에서 국가기밀을 빼냈다는 주장이 나왔다.

 

현지 3일 영국 텔레그래프는 러시아 정부의 지원을 받는 해커들이 지난해 실시된 영국 총선에 개입하기 위해 리엄 폭스 전 국제통상장관의 이메일을 해킹했다고 보도했다.

 

러시아 해커들은 '스피어피싱'(spear phishing)을 통해 해킹한 폭스 전 장관의 계정에 지난해 7월 12일부터 10월 21일 사이 수차례 접근했다.

 

스피어피싱은 특정 개인이나 단체를 목표로 악성 프로그램을 첨부한 이메일을 발송해 정보를 빼내거나 송금을 유도하는 수법이다.

 

이 보도가 사실이라면 영국 전현직 장관의 이메일 계정이 해킹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폭스 전 장관은 차기 세계무역기구(WTO) 사무총장 후보로 출마한 상태다.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